화성시, ‘2019 중소기업 통상지원 종합 기본계획’ 발표

[일요서울|화성 강의석 기자] 화성시가 ‘2019 화성시 중소기업 통상지원 종합 기본계획’을 발표했다.

이는 독자적으로 해외시장 개척이 어려운 관내 우수 중소기업의 해외 마케팅 및 판로개척을 도와 수출역량 강화 도모를 꾀하기 위함이다.

지원대상은 전년도 수출액 2,000만불 이하 관내 중소제조업체이며, 1,588,200천원의 사업비로 해외전시회 참가 및 규격인증 등 7개 분야 24개 사업을 지원하게 된다.

화성시는 자동차부품, 기계설비, 건설장비등 중간재가 70%이상인 관내기업들을 위해 기존의 전통적인 선호시장인 중국, 베트남, 중동, CIS(구 소련 15개국)를 비롯해 신시장인 남미, 아프리카 지역까지 7개 권역, 17개국에 111개사를 파견할 예정이다.

올해 신설된 인더스트리 4.0시장개척단은 정통 제조업이 주류인 관내 중소기업을 위해 기존의 수출상담회와 해외 기업 벤치마킹을 연계한 사업이다.또한 일본과 독일의 스마트 공장을 벤치마킹해 ICT 기술이 접목된 화성형 스마트공장 구현을 도울 예정이다.
(관련 자료: 인더스트리4.0 화성시 일본-러시아 시장개척단)

해외전시회 개별지원사업은 전년 대비 지원금액 상한이 5백만원에서 6백만원으로 상향되었으며, 해외수출보험료 지원사업은 수출 시 대금결제 등 무역 리스크 완화를 위한 보험료, 보증수수료 등을 지원하게 된다.

2018년, 7개 분야 23여개 사업 293개사 지원으로 149,868천불 계약을 추진했으며, 2015년 ~ 2017년 통상지원사업 참여기업 291개사 전수조사 결과 125개사가 응답하여 3년간 10,220천불의 실제 수출을 달성하였다.

화성시 김종대 일자리경제국장은 “시가 해외영업팀이 없는 수출기업에게 길라잡이가 되어줄 것”이라며, “기업들의 수출증대를 통해 설비 투자와 신규 일자리 창출 등 지역 경제활성화에도 선순환 효과를 얻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강의석 기자 kasa59@ilyoseoul.co.kr

출처: http://www.ilyoseoul.co.kr/news/articleView.html?idxno=283796

Post Author: hstrade